더불어민주당 "고위 공직자라도 죄 지으면 처벌 받아야, 이정섭 차장검사 공수처 고발할 것"

by 엽기자 posted Nov 10, 202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스피라TV]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사진.jpg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 사진 출처:네이버>

 

더불어민주당은 이동관 방송통신위원장과 검사들에 대한 탄핵소추안 표결이 사실상 무산된 것에 대해, "원칙과 기준대로 법률이 정한 절차와 요건을 모두 준수해 법을 위반한 공직자들이 합당한 처벌을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홍익표 민주당 원내대표는 오늘 오전 열린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에서 "민주당은 국회의장에게 정당한 절차를 거쳐 발의된 탄핵안이 처리될 수 있도록 본회의를 열어줄 것을 정중하고도 강력하게 요청한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어 "헌법과 법률을 위반한 이동관 방송통신위원장과 검사 탄핵안에 대한 국민의힘의 꼼수가 보여준 방송장악 노골화와 부패검찰 지키기에 강력한 유감을 표명한다"고 비판했다.

 

홍 원내대표는 어제 본회의를 통과한 '노란봉투법'과 '방송3법'과 관련해 "정부·여당은 법안 논의 과정에서 반대만 일삼는 무능과 무책임으로 일관하다 법이 통과되니 거부권 행사를 예고하고 있다"며 "윤석열 대통령은 거부권을 행사할 명분도 이유도 없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습관성 거부권 행사'를 업적으로 삼으려는 것이 아니라면 국회 입법권을 존중해 법을 공포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민주당 박성준 대변인은 최고위원회의가 끝난 뒤 기자들과 만나 어제 탄핵소추안을 당론으로 발의한 이정섭 수원지검 2차장검사에 대해 "공수처에 고발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박 대변인은 "지난 번에 대검에 고발했는데 검찰에서 어떤 조치도 없었다"면서 "비리·범죄검사를 용납해선 안 된다"고 덧붙였다.

 

이재명 대표의 불법 대북 송금 의혹 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이정섭 차장검사는 자녀 위장 전입, 불법 범죄기록 조회 등의 의혹을 받고 있다.

 

박 대변인은 이 검사를 비롯한 이동관 방송통신위원장 등 탄핵소추안 처리가 어제 무산된 데 대해선 "탄핵을 흔들림 없이 추진하겠다는 한 목소리가 나왔다"고 설명했다.

 

 

 

스피라TV 김준엽 기자 junyub95@gmail.com

 

<저작권자 ⓒ 스피라티비 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1. 황의조 성관계 영상 최초 유포자 친형수였다!

    Date2023.11.24 By이원우기자 Views44653 file
    Read More
  2. 최강욱 '암컷' 발언 지지한 남영희 사퇴, 민주당 막말 처벌 강화

    Date2023.11.24 By엽기자 Views31645 file
    Read More
  3. 제 버릇 개 못 준다더니.. 최강욱 전 의원 '암컷' 발언으로 또 막말 논란

    Date2023.11.21 By엽기자 Views27094 file
    Read More
  4. 송영길 "한동훈은 법무부 장관이 아닌, 국민의힘 법률위원장 대변인"

    Date2023.11.21 By엽기자 Views27366 file
    Read More
  5. 불법도박사이트 자금 1700억으로 시작된 '사건 브로커' 성씨 사건

    Date2023.11.21 By이원우기자 Views19146 file
    Read More
  6. "합의 하에 촬영한 것"이라던 황의조, 피해자 A씨는 "합의한 적 없다"

    Date2023.11.21 By이원우기자 Views33250 file
    Read More
  7. 논란이된 청년비하 현수막, 더불어민주당 "업체측에서 한 것"

    Date2023.11.20 By엽기자 Views30648 file
    Read More
  8. 검찰, 각종 의혹 제기된 이정섭 차장 검사 수사 착수

    Date2023.11.20 By이원우기자 Views41245 file
    Read More
  9. 검경 합동수사팀 600억원 상당의 마약류 밀반입, 유통한 일당 검거!

    Date2023.11.20 By이원우기자 Views29149 file
    Read More
  10. 검찰 칼 끝 문 전 대통령 향하나, 사위 채용 특혜 의혹 관련 중기부 등 3곳 압수수색

    Date2023.11.13 By이원우기자 Views19284 file
    Read More
  11. '전청조' 공범 혐의 부인하던 남현희, 녹취록에선 적극 동조했다.

    Date2023.11.13 By이원우기자 Views25623 file
    Read More
  12. [단독] 한솔넥스지VS어울림모터스 '기술탈취' 불법 은폐 법기술 의혹!

    Date2023.11.12 By이원우기자 Views43207 file
    Read More
  13. [단독] 과밀수용 반성 대신 수용기록 없다고 사기치는 교정시설, 뻔한 진실에 눈감는 법관들

    Date2023.11.12 By이원우기자 Views42260 file
    Read More
  14. 이재명 대표 '개딸' 향해 최초 비판, "과한 행동은 당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

    Date2023.11.10 By엽기자 Views12981 file
    Read More
  15. 더불어민주당 "고위 공직자라도 죄 지으면 처벌 받아야, 이정섭 차장검사 공수처 고발할 것"

    Date2023.11.10 By엽기자 Views32744 file
    Read More
  16. 검찰, 광주경찰청, 북부서 압수수색 '검경 브로커' 연루 여부 밝힌다

    Date2023.11.10 By이원우기자 Views30056 file
    Read More
  17. 지하철 오늘 오후6시부터 정상운행 복귀, 인력감축 철회 없으면 수능 이후 2차 총파업 예고

    Date2023.11.10 By이원우기자 Views21428 file
    Read More
  18. 이재명 윤석열 정권 비판하며 "정책 우선순위 조정 통해 3% 성장률 회복 가능"

    Date2023.11.02 By엽기자 Views20044 file
    Read More
  19. 인요한 "동일 지역구 3선 이상 출마 금지" 혁신 안건 띄워, 국민의힘 당내 술령

    Date2023.11.02 By엽기자 Views25257 file
    Read More
  20. 김승희 의전비서관 초등학생 딸 학폭 솜방망이 처벌에 논란, 김 비서관 거취는?

    Date2023.10.20 By엽기자 Views30147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8 Next
/ 108

사용자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