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조수진 의원, 대통령 홍보수석실 질타

by 이원우기자 posted Nov 24, 202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스피라TV]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jpg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 사진 출처:네이버>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이 MBC 사태와 관련 대통령실을 강하게 비판하고 나섰다.

 

기자 출신인 조 의원은 23“MBC (대통령 전용기 배제) 사태는 대통령 홍보수석실이 접근을 대단히 잘못한 것이라며 절차를 생략해 모든 부담이 대통령 본인에게 모두 옮겨가게 했다고 참모진을 강하게 질타했다.

 

조 의원은 이날 CBS라디오에 출연해 최근 벌어진 MBC 기자 전용기 탑승 배제 논란과 윤석열 대통령 도어스테핑 중단 사태와 관련해 자신의 견해를 밝혔다.

 

그는 “MBC는 김건희 여사의 대역임을 고지하지 않고 어떻게 보면 왜곡으로 몰아갈 수 있는, 방송으로서의 본연의 자세를 갖추지 못했다면서 기자가 그런식으로 접근한다면 계속 도어스테핑을 할 수는 없는 것이라고 언론으로서 MBC의 문제를 지적했다.

 

다만 그는 “ ‘(MBC) 재발 방지라든지 명확하게 잘못된 부분을 사과하지 않는다면 우리는 이렇게 할 수밖에 없다는 명분이 있었어야 한다고 홍보수석실의 섣부른 대응을 지적했다.

 

이어 그는 대통령 전용기에 꼭 태워야 한다는 의무조항은 없다면서도 전용기에 어느 기자가 타고 안 타고를 대통령이 직접 결정하시겠는가. 아니다. 모든 게 다 실무선에서 결정된다고 했다.

 

조 의원은 그러니까 항상 대통령에게 그 부담이 직접적으로, 고스란히, 잘못 가는 것이라며 참모들이 김대중, 노무현 대통령 때부터 어떻게 했는지를 복기부터 했으면 좋겠다며 참모진의 깊은 반성을 촉구했다.

 

이어 그는 “(홍보수석실은) 기자가 요구하는 바를 정확히 꿰뚫고 있어야 한다. 대통령이 질문을 받기전에 이슈를 함께 정리해보고 이런 걸 물어본다면 어떨까 하는 사전 조율과정도 조금 필요하다그렇다면 좀 더 세련되게 대통령의 정국 구상을 알 수 있는데, 그런 면에서도 부족했다고 비판했다.

 

 

 

스피라TV 이원우 기자 spirra2w@naver.com

 

<저작권자  스피라티비 뉴스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1. NEW

    야당 '노란봉투법' 단독 상정, 정의당은 국회앞 천막농성까지...

    Date2022.11.30 By이원우기자 Views4 newfile
    Read More
  2. NEW

    검찰 '50억 클럽' 곽상도 전 의원에게 징역 15년 구형

    Date2022.11.30 By이원우기자 Views3 newfile
    Read More
  3. NEW

    6년만에 총파업 나선 서울지하철, 운행량 85%대 추락

    Date2022.11.30 By이원우기자 Views3 newfile
    Read More
  4. NEW

    검찰, SPC 불법 승계 의혹 수사 박차, 허영인 회장 소환 조사

    Date2022.11.30 By이원우기자 Views3 newfile
    Read More
  5. [단독] 대한민국! 조1위 포르투갈을 이기려면 이 전술밖에 없다

    Date2022.11.29 By이원우기자 Views9606 file
    Read More
  6. [단독]거물변호사의 떼돈벌이② - 소액 민사재판에 거물 전관변호사 선임한 JB우리캐피탈, 손실 뻔한 재판에 도대체 왜?

    Date2022.11.29 By이원우기자 Views28166
    Read More
  7. 공수처, '간첩조작 사건' 보복 기소한 검사들 끝내 '무혐의 결정'... 이유는 "공소시효 지나"

    Date2022.11.29 By이원우기자 Views11980 file
    Read More
  8. 설훈, 이재명에 "당 대표 내려놓고 혼자 싸워 돌아와라"

    Date2022.11.29 By이원우기자 Views9930 file
    Read More
  9. 검찰, '서해 피살 공무원 월북조작' 사건 서훈 전 안보실장 구속영장 청구

    Date2022.11.29 By이원우기자 Views18177 file
    Read More
  10. 검찰, 라임 몸통 김봉현 도주 도운 친누나 체포영장 발부.. 당사자는 미국서 연락두절

    Date2022.11.29 By이원우기자 Views11433 file
    Read More
  11. 법원, 혼인빙자해 지적장애인 가정에 수천만원 가로챈 40대에 징역 7년 선고

    Date2022.11.28 By이원우기자 Views7750 file
    Read More
  12. 500억대 비상장주식 사기 혐의 전 필립에셋 엄일석 회장 사망

    Date2022.11.28 By이원우기자 Views2628 file
    Read More
  13. 법원, 김봉현 도주 도운 애인 A씨 구속영장기각! 법원은 김봉현에게만 관대하다.

    Date2022.11.28 By이원우기자 Views15978 file
    Read More
  14. 윤석열 대통령, 화물연대에 업무개시명령 발동 임박!

    Date2022.11.28 By이원우기자 Views8516 file
    Read More
  15. 노조의 폭력성은 어디까지 갈 것인가? 쇠구슬 투척에 파업불참 기사 욕설, 협박까지..

    Date2022.11.28 By이원우기자 Views7481 file
    Read More
  16. [단독] 혈세브라더스의 가재는 게편, 짜고 치는 고스톱

    Date2022.11.27 By이원우기자 Views19339 file
    Read More
  17. 쌍방울, 김성태 등장하는 경기도 중국 출장 문건 대북송금 의혹 진실 밝혀지나

    Date2022.11.25 By이원우기자 Views6281 file
    Read More
  18. 지난해에 이어 또 아이들 급식을 볼모로 삼은 학교 비정규직 노동자들

    Date2022.11.25 By이원우기자 Views11287 file
    Read More
  19. 친명계 정성호, "이 대표 사퇴하면 당 분열"

    Date2022.11.25 By이원우기자 Views6464 file
    Read More
  20.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 대통령 홍보수석실 질타

    Date2022.11.24 By이원우기자 Views7987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4 Next
/ 84

사용자 로그인